로더
전자서명란
서명초기화
확인

스킵 네비게이션


커뮤니티

훈’s 축구화리뷰

[훈's 축구화리뷰] 2만원짜리 최상급 축구화? 뉴발란스 갓성비 비자로 프로 FG
하사 훈훈 | 2019-10-18 12:11:21 | 40

 

 

축구화 가방 값으로 만나보는

뉴발란스의 최상급 축구화

비자로 PRO FG

 

 

-UNBOXING-

 

image

 

image

 

image

 

image

 

image

 

발란스가 리버풀의 메인스폰서가 될 시점 쯤

축구화 시장에 본격적으로 뛰어들었던 게

기억이 납니다.

그 당시에는 뉴발란스 축구화에 대한 인상이

그리 좋지 못한 상황에서 10만원 중반대의

가격이 부담스러워서 딱히 구매 후, 리뷰를

하고싶다는 생각이 들지 않아 리뷰를 진행하지

않았었는데, 그 때 리뷰하지 못한 제품을

정말 엄청난 가성비로 구입하게 되어

리뷰를 드디어 진행하게 되었습니다.

본격적 리뷰에 앞서 이 제품의 구입 가격부터

말씀드리면, 사이트 가입할인까지 합쳐

15,000원정도가 들었습니다.

일반적인 축구화 가방 가격으로 뉴발란스의

최상급 축구화를 신을 수 있었다!!! 라는

엄청난 사실!!

 

 

image

 

 

 

-축구화 리뷰-

 

image

 

사실 뉴발란스 축구화가 실패한 가장 큰 원인은

축구화 시장에 뛰어들면서 야심차게 스폰했던

선수들이 하나 둘씩 "뉴발란스 축구화 못신겠다!"

라고 선언하며 떠나버렸던게 가장 크지 않았나

싶습니다.

 

image

 

가장 기억에 남는 사건은 前 맨유 선수인

마루앙 펠라이니 선수가 뉴발란스 축구화 때문에

기량 발휘가 안된다고 뉴발란스를 고소한 희대의

사건이었는데, '맨유'라는 엄청난 스포트라이트를

받는 팀에서 나름 주전급 미드필더가 일으킨

사건으로 대부분의 반응은

' 장인은 도구 탓을 하지않는다. ' 였으나

뉴발란스가 이미지 타격을 받는 것을 피해갈 순

없었습니다.

이외에도 자잘자잘하게 선수들이 뉴발란스와

분쟁을 일으키면서 뉴발란스가 당시에

출시했던 퓨론과 비자로는 건널 수 없는

강을 건너게 되었고, 만원~이만원대라는

슬픈 가격으로 판매되는 현실이 되어버렸습니다.

현재는 뉴발란스 축구화를 신는 대표 선수라면

리버풀의 '마누라'라인의 한 축인 사디오 마네

선수가 퓨론을 신는 것 이외에는 거의 없다

라고 말해도 무방한 상황이 되었습니다.

 

 

스터드 및 아웃솔

 

image

 

스터드는 대부분 삼각스터드에 일부 구간

8각형 스터드가 적용되었습니다.

해당 스터드는 방향 전환에 좋은 기능을

보인다고는 하는데, 개인적으로

뉴발란스가 비주류 브랜드였던만큼

조금 더 혁신적인 설계를 했으면 어땠을까

하는 생각이 드는 너무 평범한 스터드로

보여집니다.

 

 

image

 

발 앞쪽 중 무게가 실리는 부분은

8각스터드로 사실상 원형스터드와 같은

모양의 스터드입니다.

발 앞 무게가 실릴 때 내구성 측면에서는

나쁘지 않은 선택이었다고 보여집니다.

 

 

image

아웃솔은 뒷 부분이 다소 높은 모양입니다.

개인적으로 기능적인 부분보다 아웃솔

자체가 너무 촌스럽다는 생각을 머릿 속에서

지울 수가 없었을만큼 디자인측면에서

아쉬움이 들었습니다.

 

image

도대체... 이 빛나는 형광색.. 마치 시장에서

팔 것 같은 분위기 뭔가요?

(개인적인 생각입니다.)

기능적으론 솔직하게 최상급 축구화답게

어느정도 평타 이상의 편안함을 제공해

주는 축구화라고 생각되었습니다.

제가 가성비로는 최고로 꼽는 아디다스의

글로로와 비교했을 때, 가격대비 성능으론

이 가성비를 따라올 축구화가 없다!

라고 자신있게 말할만큼 기능적인 측면으로

선수들이 '너무 후져요'라고 했지만,

조기축구러인 제게는 괜찮았습니다.

 

 

소재 및 어퍼

 

image

인조 소재의 어퍼지만, 재질감이 천연

소재 느낌을 주는 꽤나 고급스러운

어퍼입니다. 처음에 인조소재인 것을

알았으나 딱 보고, 천연가죽인가? 라고

1초 고민했을정도의 어퍼입니다.

어퍼가 상당히 부드러워 착화감 자체도

부드러운 쫄깃한 느낌이 어느정도는

살아있습니다.

image

각 파트별로 다른 패턴이 적용되어있습니다.

컨트롤 사일로 느낌으로 어퍼에 패턴이

적용되어있는데, 사실 신어보면 약간

투박한 느낌이 있으나 계속 이야기하는

'가성비'기준으로 따라올자가 아무도 없습니다.

image

내부는 벌집모양의 패턴으로 인사이드로

터치할 때, 상당히 괜찮은 터치감을

보여줍니다.

나이키의 패싱패드의 하위버전 정도로

생각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

image

전체적인 패턴은 인사이드에 적용된 벌집

패턴으로 터치감과 볼 컨트롤에 중점을

둔 사일로다운 설계라고 생각됩니다.

 

무게 및 사이즈

 

image

280mm 기준 240g으로 컨트롤 사일로치곤

괜찮은 무게라고 생각됩니다.

사실 착화감이 나쁘진않았는데 생각보단

투박해서 느낌상 되게 가볍게 느꼈는데,

느꼈던 것보다 실제 무게는 조금 더 나갔습니다.

image

사이즈는 딱 정사이즈를 추천해드리고 싶은

사이즈입니다. 제 실측 발 사이즈가

길이 270mm/ 발 볼 110mm이며,

280mm기준 실제 측정한 길이와 볼 사이즈는

길이 285mm/ 발 볼 100mm였습니다.

볼과 길이 모두 넉넉해서 정사이즈로

갔을 때, 딱 좋은 사이즈였습니다.

 

 

인솔

 

image

 

image

인솔은 일체형 인솔로 어퍼와 비슷한

벌집 모양의 패턴이 적용되어있습니다.

발밀림을 방지해주는 기능이 있다고

느꼈으며, 일체형이다보니 축구화와

 

인솔 사이의 밀림은 없었습니다.

다만, 쿠션감은 살짝 아쉽게 느껴졌습니다.

 

 

기타 특징 및 총평

 

image

외장형 힐컵을 선택했습니다.

일반적으로 제 기준에 외장형은

보통 스피드를 살리는 축구화에 자주

사용된다라는 편견이 있었는데,

뒤꿈치 안정감을 위해 외장형 힐컵을

사용했다고 합니다.

외장형 힐컵이라해도 예전처럼 뒤꿈치

테러라던가 하는 불편함은 느끼지

못했습니다.

 

image

뒤꿈치 부분은 천연소재같은 소재로

덧붙임이 되어있습니다.

 

image

뒤꿈치는 외장형힐컵의 불편함을 최소화하기

위한 쿠션이 덮여져 있습니다.

엄청나게 폭신한 쿠션은 아니었으나

무난한 착화감을 보여주는데에는

적당했습니다.

 

최. 고. 의. 가. 성. 비

굳이 축구화에 큰 돈 쓰고

싶지않은 분들에게 강력추천

 

 

사실 저는 축구화를 모으는게 취미인데다

다양한 축구화를 신어보는 즐거움을

찾는 유저다보니 축구화에 큰 돈을 쓰는데

주저함이 없지만, 사실 저 역시도

축구화를 모으기 전까지는 축구화에

10만원 이상씩 쓰는 것은 정말 미친 짓이라

생각했었습니다.

그러한 분들에게 최고의 선택이 될 것이라

자신있게 말씀드릴 수 있을만한 가성비

축구화입니다.

최고의 가성비축구화 소개해드리면서

이상으로 글 마치도록 하겠습니다.